[momo톡] 기아의 닮은꼴 형제 'EV5·EV9'… '中心' 흔들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편집자주|'momo톡'은 MoneyS의 Mo, Mobility의 Mo에 토크(Talk)를 합친 단어입니다. 머니S 모빌리티팀의 특성을 살려 다양한 탈 것 관련 스토리를 연재하며 자동차 부품과 용품은 물론 항공 관련 정보도 제공하는 코너입니다.
(위) 기아 EV9, (아래) 콘셉트 EV5 /사진제공=기아
기아가 중국 시장에서 최신 전기차를 앞세워 위기 극복에 나서기로 하면서 해당 차종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기아는 최근 몇 년 동안 중국에서 고전을 면치 못해서다.

중국에서 기아의 연간 판매량은 2016년 65만대에 달했지만 2020년 24만9000대, 2021년 15만2000대로 줄었고 지난해는 9만5000대에 그치며 심각한 상황에 놓였다는 평. 이 같은 상황을 돌파하기 위한 비책으로 전기차를 앞세우기로 한 것인데 그동안 현지 전략 모델로만 승부한 것과 달리 해외에도 팔리는 차를 전면에 세운 건 이례적이란 평이다.

기아는 지난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현지 미디어를 대상으로 '기아 EV 데이'를 열고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비롯, 'EV6 GT'와 '콘셉트 EV9'을 소개했다. 최근 중국에서 판매량이 급증하는 전기차 시장을 직접 겨눈 것.

특히 이날 공개된 준중형 전기 SUV인 '콘셉트 EV5'는 앞서 국내서 디자인이 공개된 대형 전기 SUV 'EV9'을 쏙 빼닮은 겉모양으로 국내외서도 화제가 됐다.
(위) 기아 EV9, (아래) 콘셉트 EV5 /사진제공=기아
콘셉트 EV5와 EV9은 기아의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의 다섯 가지 방향성 중 하나인 '볼드 포 네이처'(자연과 조화되는 대담함)를 적용해 강인하고 대담한 외관을 갖췄으며 자연과 사람의 공존을 테마로 한 현대적이면서도 독창적인 분위기의 실내 공간을 구현한 공통점이 있다.

전면부는 별자리에서 영감을 받은 '스타맵' 시그니처 램프 디자인과 깔끔하고 견고함을 강조한 새로운 디지털 타이거 페이스가 핵심이다.

측면부는 차 크기에 맞춰 디자인 포인트를 달리 했다. EV5는 역동적인 박스형 실루엣에 탄탄한 이미지의 펜더와 테크니컬한 디자인의 휠 아치가 조화를 이루며 독창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여기에 감각적인 측면 디지털 램프, 다이아몬드 컷팅 21인치 휠, 에어로 스포일러 등은 기아 전동화 SUV의 디자인 정체성을 보여준다.
(위) 기아 EV9, (아래) 콘셉트 EV5 /사진제공=기아
EV9은 펜더·휠 아치·캐릭터 라인은 직선을 기술적으로 배치해 다각형을 형성, 부드러운 볼륨감이 느껴지는 차체 면과의 대비를 통해 단단함과 고급스러움을 동시에 담아냈다. 3열까지 이어지는 낮은 벨트라인과 긴 휠베이스는 EV9이 다른 전기차에서 볼 수 없던 탁 트인 개방감과 우수한 거주성을 확보할 수 있게 해준다.

두 차종의 실내는 독창성과 거주성에 초점을 맞췄다. 콘셉트 EV5는 1열 시트와 콘솔을 벤치 시트처럼 연결할 수 있어 다양한 공간 활용이 가능하며, 1열과 2열 탑승자 모두 이용할 수 있는 도킹(Docking) 콘셉트의 슬라이딩 콘솔을 적용해 편의성을 높였다. 회전 가능한 스위블링 시트를 비롯 테이블과 데크를 활용할 수 있는 트렁크 공간도 특징이다.

(위) 기아 EV9, (아래) 콘셉트 EV5 /사진제공=기아
EV9의 2열은 벤치 시트와 독립형 시트를 선택할 수 있고, 다양한 시트 구성이 가능하다. 독립형 시트는 1열과 2열을 휴식 자세로 변형해 탑승객의 편안한 휴식을 돕는 릴렉션 시트 또는 3열을 향해 내측 180도, 측면 도어를 향해 외측 90도 회전해 실내 공간을 혁신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하는 스위블 시트를 선택할 수 있다.

송호성 기아 사장은 "올해는 중국에서 EV6와 EV5를, 내년에는 기아 플래그십 SUV EV인 EV9을 출시할 예정"이라며 "가장 빠르고 혁신적으로 변화하고 있는 중국 자동차 시장에서의 기아의 성공은 기아 글로벌 전략의 핵심 요소"라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82.10상승 5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