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 네트워크 강화… 스텔란티스 코리아, 2025년까지 400억 투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텔란티스 코리아가 푸조 네트워크 강화에 나섰다. 사진은 지난해 출시된 푸조 3008 SUV(왼쪽)와 5008 SUV 1.2 퓨어테크 가솔린 엔진 모델. /사진=스텔란티스 코리아
스텔란티스 코리아가 푸조 브랜드의 네트워크 강화 및 안정화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드러냈다. 고객 경험에 있어 최고의 회사가 되겠다는 것이 스텔란티스 코리아의 지향점이다.

24일 스텔란티스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해 브랜드 통합 이후 지속해서 네트워크 재정비를 추진해 왔으며 푸조 브랜드가 국내에서 다시금 신뢰할 수 있는 브랜드로 재도약하기 위해 대대적인 네트워크 쇄신을 단행한다.

이를 위해 오는 2025년까지 약 400억을 투입, 푸조의 새로운 브랜드 엠블럼과 가이드를 적용한 기존 전시장의 리노베이션 완료는 물론 신규 전시장을 포함해 총 18곳의 세일즈 및 서비스 네트워크를 완성할 계획이다.

스텔란티스 코리아는 즉각적인 서비스 품질 개선을 위해 KCC모빌리티, 신창모터스, 선일모터스, 프리마모터스 등 네 개의 신규 딜러사를 공격적으로 편입시켜 안정적이고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환경 조성의 발판을 마련했다.

현재 선일모터스는 광주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운영하고 있고, KCC모빌리티는 강남 전시장과 성동 서비스센터를 운영 중이며 연내 서울에 신규 서비스센터를 추가로 열 계획이다.

신창모터스와 프리마모터스는 각각 대구와 제주에 서비스센터를 운영 중이며 추가로 연내 전시장을 새롭게 연다.

푸조는 현재 전시장 9개, 서비스센터 13개에서 나아가 올해 말까지 전시장 12개, 서비스센터 15개로 확대할 계획이다.

2024년에는 전시장 15개, 서비스센터 17개를 확보하고 2025년에는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각각 18개까지 늘려 보다 안정적이고 신뢰도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방 방침이다.

제이크 아우만 스텔란티스 코리아 사장은 "한국 시장에서 푸조 브랜드를 통합한 이후 가장 우선적으로 추진한 것이 바로 네트워크의 재정비를 통한 브랜드의 안정화 및 신뢰도 확보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인적, 물적 투자 의지가 강한 신규 딜러사들과 뜻을 함께하게 된 만큼 신속하고 강력하게 고객들이 달라진 서비스 품질을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0.85하락 4.7518:05 06/08
  • 코스닥 : 876.13하락 4.5918:05 06/08
  • 원달러 : 1303.70하락 0.118:05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8:05 06/08
  • 금 : 1958.40하락 23.118:05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