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휴마시스, 무상증자 권리락 현상에 상한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휴마시스가 무상증자 권리락 현상에 장 초반 상한가를 기록했다.

24일 오전 9시22분 휴마시스는 전일 대비 가격제한폭(29.78%)까지 상승한 5230원에 거래되고 있다.

휴마시스는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300% 무상증자를 결정, 이에 따른 권리락이 이날 실시된다고 공시했다. 신주 배정일은 오는 27일이다.

무상증자는 자본잉여금을 자본금 계정으로 회계 처리하고 기존 주주들에게 공짜로 주식을 나눠주는 것을 말한다. 주식 수가 늘어나는 대신 주가가 낮아지면서 기업 가치가 저평가된 것처럼 보이는 착시효과가 나타난다.

권리락은 무상증자나 유상증자 신주 배정기준일 이후 발생하는 것으로 기준일 이후에 주식을 보유하면 증자로 인해 발행되는 신주를 배정받지 못하고 주당 가치도 희석된다. 한국거래소는 형평성을 맞추기 위해 해당 주식의 가격을 인위적으로 낮춘다. 이 같은 착시현상으로 주가가 내려가면 투자자들의 매수세가 몰리는 경우가 많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