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밥 먹다 사마귀 나왔는데 그냥 나왔다"… 내향형 인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그룹 비투비 멤버 이창섭이 출연해 내향적인 성향의 일상을 공개했다. 기안84가 지난해 12월29일 서울 마포구 상암 MBC 미디어센터에서 열린 '2022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웹툰 작가 기안84가 식당에서 겪었던 자신의 경험담을 털어놨다.

26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지난 2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그룹 비투비 멤버 이창섭이 출연해 내향적인 성향의 일상을 공개했다.

손님들로 가득 찬 식당에서 혼자 밥을 먹기 시작한 이창섭은 사람들의 눈치를 보는 등 편해보이지 않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안겼다.

MC 전현무가 "휴대전화를 보지 그러냐"고 하자 이창섭은 "휴대전화나 TV 보면서는 밥을 잘 못 먹겠다"고 답했다.

식사 중 갑자기 초조해하던 이창섭은 직원 쪽을 애타게 바라보며 부르기를 망설이더니 겨우 물을 주문하고 얼굴이 빨개졌다.

MC 박나래는 "음식에 이물질이 나올 때는 어떻게 하냐"고 궁금해했고 이창섭은 "그냥 두고 먹는다"며 항의하지 못한다고 밝혔다. 코드 쿤스트는 "무슨 이물질이냐에 따라 다르다. 머리카락 정도는 그냥 넘어간다"고 말했다.

이창섭만큼 내향적인 성향이라는 기안84는 자신의 경험을 떠올렸다.

그는 "난 사마귀가 나온 적 있다. 뼈해장국을 다 먹었는데 그릇 안에서 사마귀가 나왔다. 컴플레인을 하려고 했는데 그냥 계산하고 나왔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에 키는 "사마귀는 (항의)해야지"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