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츠버그 최지만, 시범경기 최종전 1안타 1타점… 배지환 '대수비' 출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네소타와 시범경기에 출전한 최지만(오른쪽)과 배지환. /사진= 로이터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최지만이 시범경기 최종전에서 안타와 타점을 기록했다.

최지만은 29일(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 브레이든턴의 레콤 파크에서 열린 MLB 시범경기 미네소타전에서 1루 대수비로 교체 출전해 2타수 1안타 1타점을 올렸다. 올시즌을 앞두고 피츠버그 유니폼을 입은 최지만은 시범경기에서 타율 0.278에 1홈런 7타점 등을 기록했다.

이날 5회 수비부터 출전한 최지만은 6회말 무사 2루에서 첫 타석을 맞이했다. 우전 안타로 2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8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는 1루 땅볼로 물러났다.

같은 팀의 배지환은 6회초부터 2루 대수비로 출전해 2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개막 로스터 진입을 노리는 배지환은 시범경기에 꾸준히 출전하며 0.250의 타율과 2타점 등을 기록했다.

이날 피츠버그는 미네소타에 5-7로 패하며 올시즌 시범경기에서 9승18패를 기록했다.


 

  • 0%
  • 0%
  • 코스피 : 2569.62하락 7.514:03 06/01
  • 코스닥 : 862.41상승 5.4714:03 06/01
  • 원달러 : 1321.70하락 5.514:03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4:03 06/01
  • 금 : 1982.10상승 514:03 06/01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