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잔 콜린스 연은 총재 “0.25%p 추가 금리인상 지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수잔 콜린스 보스턴 연은 총재 ⓒ 로이터=뉴스1 ⓒ News1 박형기 기자
수잔 콜린스 보스턴 연은 총재 ⓒ 로이터=뉴스1 ⓒ News1 박형기 기자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수잔 콜린스 보스턴 연은 총재가 30일(현지시간) 추가로 0.25%포인트의 금리인상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전미경제협회(NABE) 연설에서 “최근 은행 혼란의 여파가 지속되고 있지만 인플레이션 압력이 아직도 광범위하다"며 "추가로 0.25%포인트의 금리인상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그는 "많은 연준 관료들이 0.25%포인트 금리인상이 적절한 수준이라고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현재 미국의 기준금리는 4.75%~5.0% 범위다. 3월 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에서 발표된 점도표(금리인상 예측표)에 따르면 연말 미국의 기준금리는 5.0%~5.25% 범위다. 앞으로 한차례 더 0.25%포인트의 금리인상이 단행될 것이란 얘기다.



 

  • 0%
  • 0%
  • 코스피 : 2591.60상승 6.0809:36 05/31
  • 코스닥 : 854.19상승 2.6909:36 05/31
  • 원달러 : 1316.40하락 8.509:36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09:36 05/31
  • 금 : 1977.10상승 1409:36 05/31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권익위 전현희, 코인·선관위 특혜 등 긴급 현안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함용일 부원장 '불공정거래 조사역량 강화'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