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영풍제지, 무상증자 권리락 효과에 상한가 직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영풍제지
영풍제지가 무상증자 권리락 현상에 장 초반 상한가를 달성했다.

19일 오전 11시28분 기준 영풍제지는 전 거래일 대비 3800원(29.94%) 오른 1만6490원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영풍제지는 4일 이사회를 통해 보통주 1주당 신주 1.5주를 배정하는 무상증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따. 이번 무상증자를 통해 신규 발행되는 주식수는 2650만986주다. 신주배정 기준일은 오는 20일로 이날 권리락이 발생했다.

무상증자 권리락 당일에는 기업가치에는 변화가 없지만 주가가 저렴해진 것처럼 보이는 착시효과가 발생해 주가가 급등하는 경향이 있다.
 

안서진
안서진 [email protected]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5.90하락 1.9512:45 12/11
  • 코스닥 : 836.03상승 5.6612:45 12/11
  • 원달러 : 1318.80상승 1212:45 12/11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2:45 12/11
  • 금 : 2014.50하락 31.912:45 12/11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 [머니S포토] 추경호 "요소수 대체로 안정적…4.3개월분 물량 확보"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