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2014년에는 글로벌기업으로의 새역사 쓸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 CNS가 2014년에는 글로벌기업으로의 새로운 역사를 쓸 것이라고 밝혔다.

12일 LG CNS에 따르면 김대훈 LG CNS 사장은 지난 10일 서울 양재동 The-K 서울호텔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4년 리더 멜트인(Melt-in)’ 행사에서 LG CNS 임원과 프로젝트 매니저, 팀장 등 리더 600여명에게 “2014년에는 글로벌기업 LG CNS의 새역사를 쓰자”면서 연초부터 해외사업 수주에 총력을 다할 것을 주문했다.

지난 2011년 글로벌기업들과 경쟁해서 3000억원 규모의 콜롬비아 보고타 교통카드사업을 수주, 해외 대형 IT사업 수행역량을 과시한 LG CNS는 올해도 굵직한 해외사업 여러건의 수주를 준비하고 있다.

LG CNS는 작년 영국 런던 교통국에서 발주한 1조6000억원 규모 ‘스마트 대중교통 요금지불 시스템’ 프로젝트의 적합성 심사를 통과했다. 올해 최종 사업자 선정을 놓고 LG CNS는 미국, 독일 업체와 본격적으로 경쟁하고 있다.

이 밖에도 LG CNS는 러시아에서 2020년까지 총 500MW의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하는 1조8000억원 규모 사업을 현지 업체와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그리스에서도 테르나사(社)와의 컨소시엄으로 1000억원 규모로 알려진 아테네 ‘e-티케팅’사업 입찰에 참여, 사업자 선정 결과 발표를 기다리고 있는 상태다.

김 사장은 특히 ‘2014년 리더 멜트인’ 행사에서 ▲위기의식 재무장 ▲솔루션 기반 해외사업의 빠른 성과 창출 ▲지속 가능한 성장 기반 마련의 3가지를 당부했다.

그는 “2014년 국내 IT시장의 어려움과 해외사업 환경의 불확실성이 커져가는 위기상황에서 모든 리더들이 위기의식으로 재무장해야 한다”며 “사업 경쟁력의 기반이 되는 자체 솔루션이 모두 준비된 만큼 올해는 해외에서 가시적 성과를 보일 때”라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