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직원 사칭 ‘승차권 예매 사기’ 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레일 직원을 사칭한 철도승차권 예매 사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코레일은 14일 인터넷에서 코레일 직원 등 사칭해 KTX 승차권을 대신 예매해주겠다고 속여 돈만 가로챈 사건과의를 당부했다.

코레일에 따르면 직원에게 제공되는 승차권 할인쿠폰도고, 일반 고객보다 쉽게 승차권을 예매할 수 있는 방법도 다. 홈페이지 정식입 창구만이 유일하다.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