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일 벗은 스타2 확장팩 '공허의 유산' 들여다보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확장팩 스타크래프트2: 공허의 유산
확장팩 스타크래프트2: 공허의 유산
스타크래프트2의 신규 확장팩 ‘공허의 유산’이 베일을 벗었다.

더스틴 브라우더 블리자드 PD는 7일(현지시각) 열린 ‘블리즈컨 2014’의 기조연설에서 신작 스타2: 공허의 유산에 대한 세부 내용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스타2 신규 확장팩 공허의 유산은 지난해부터 개발에 들어갔다. 그러나 개발진 일부가 이달 중 출시 예정인 블리자드의 신작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에 투입되면서 작업이 늦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공허의 유산은 스타2의 두번째 확장팩이자 세 번째 스토리로 테란을 다룬 ‘자유의 날개’와 저그를 ㄷ룬 ‘군단의 심장’에 이어 프로토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프로토스의 전설적인 영웅 아르타니스와 제라툴은 우주를 위협하는 고대의 악에 맞서 생존을 위한 전투를 벌인다. 테란의 영웅 짐 레이너와 칼날 여왕 케리건의 운명도 위험에 처한다.

더스틴 브라우더 블리자드 PD
더스틴 브라우더 블리자드 PD
블리자드는 이번 확장팩에서 스타2에 대대적인 개편을 감행할 계획이다. 다양한 신규 모드와 유닛들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날 블리즈컨 현장에서 첫 공개된 집정관 모드는 새로운 멀티플레이어 대전 모드다. 두 이용자가 하나의 기자와 유닛을 함께 제어해 팀플레이를 펼치는 방식이다. 두 이용자가 한 군대를 플레이함하면서 더 공고한 팀워크가 필요하다.

또 다른 신규 모드 동맹 사령관에서는 각 이용자가 고유한 능력을 지닌 사령관이 돼 팀을 이룬다. 힘을 합쳐 사령관의 레벨을 올려 나간다.

이외에도 멀티플레이어 전투에서는 새로운 유닛들이 대거 등장한다. 프로토스에는 분열기(가칭)이라는 새 무기가 도입된다. 테란에는 전투순양함의 차원도약(가칭) 등 새로운 기술들이 추가됐다.

기존 유닛도 업그레이드된다. 스타1에서 이용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저그의 럴커를 생각하면 이해가 쉽다.

공허의 유산은 독립된 확장팩으로 스타2: 자유의 날개나 군단의 심장이 없어도 즐길 수 있다. 공식 출시일 등 세부사항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더스틴 브라우더 PD는 “공허의 유산을 통해 스타2의 진수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새로운 게임 모드와 유닛 추가로 게임의 전략적 깊이가 더욱 강화됐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