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터카 사망사고 10명 중 6명 ‘20대’… 음주·난폭운전 비율 높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렌터카 연령대별 법규위반 사망자수 비율(최근 5년간, %) /제공=교통안전공단
렌터카 연령대별 법규위반 사망자수 비율(최근 5년간, %) /제공=교통안전공단

렌터카를 운전하다가 사망하는 10명 중 6명이 20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교통안전공단이 2009년부터 2013년까지 렌터카 교통사고현황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의 56.6%가 20대 이하 운전자에 의해 발생했고, 학생들의 방학기간인 1, 2월과 7, 8월에 사고가 집중됐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교통사고 사망자의 56.6%가 20대 이하 운전자에 의해 발생했고 17.2%가 30대, 17.8%가 40대 운전자에 의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20대 이하 운전자중 가장 많은 교통사고를 일으킨 연령은 22세로 나타났으며, 연령의 증감에 따른 차이는 나타나지 않았다.

사고 사유를 살펴보면 20대 이하 운전자의 교통사고는 다른 연령대와 비교해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망자수 비율과 과속, 중앙선 침범 등 난폭운전으로 인한 사망자수 비율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교통안전공단 오영태 이사장은 “렌터카 수요가 증가하면서 특히 렌터카를 이용하는 주요 고객인 젊은 층 운전자의 주의가 필요하다”며 “공단은 여름 행락철을 맞아 지역별 특성에 맞는 다양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렌터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