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광주공장, 위기극복 위한 '제 2도약의 해' 선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5일 기아차 광주공장 제 2도약 선포식에 참여한 간부사원과 현장관리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15일 기아차 광주공장 제 2도약 선포식에 참여한 간부사원과 현장관리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기아차 광주공장 임직원들이 악화되는 대내외 경영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제2도약을 다짐했다.

기아차 광주공장(공장장 김종웅)은 15일 오후 연구동 대강당에서 광주공장간부사원과 현장관리자 25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질적 성장과 내실 강화를 위한 '2016년 광주공장 제 2도약의 해 선포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2도약 선포식은 글로벌 경기침체가 가속화되고 중동 정세 불안, 저유가, 일본 마이너스 금리 도입 등 대내외 경영환경이 점점 악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내부에서부터 강력한 혁신의 필요성을 알리고 전 사원의 힘을 결집해 위기상황을 극복해 나가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이날 선포식에서 김종웅 기아차 광주공장장은 질적성장과 내실강화를 위한 공장 경쟁력 확보 방안으로 ▲붐업 활동 ▲지표 향상활동 ▲협력 체계 구축 및 대외 이미지 제고를 실천해 나간다고 강조했다.

'붐업 활동'은 광주공장 구성원 모두가 함께 광주공장의 제 2의 도약을 만들어 나가자는 의미에서 전개하는 활동으로 기아차 광주공장은 단위 공장별로 결의문을 작성하고 판넬, 포스터 등을 통해 모든 임직원들에게 제 2도약의 중요성을 알려 나갈 계획이다.

'지표 향상 활동'은 '이만하면 됐지?'라는 안일한 생각을 떨쳐버리고 '할 수 있다'는 도전적인 마인드를 전파하기 위한 활동으로 단위 공장별로 지표 향상을 위한 변화와 혁신 10대 과제 활동을 선정해 실천해 나갈 방침이다.

'협력 체계 구축 및 대외 이미지 제고'는 협력활동을 통한 시너지 구축을 위한 활동으로 내재돼있는 부서 이기주의를 타파하고 광주공장의 방향성을 중심으로 부서간 유기적인 통합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가며 광주공장에서 실시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더욱 강화해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해 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기아차 광주공장은 대충대충, 무사안일, 불통, 이종누락 등 그 동안 내재돼 있던 낡은 관습을 쌓은 종이상자를 무너뜨리고 재도약을 향한 현수막을 펼치는 퍼포먼스를 펼치며 악습을 극복하고 내실을 다져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자고 다짐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글로벌 경영환경 악화에 따라 내부 결속을 다지고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의미에서 제 2 도약 선포식을 실시하게 됐다” 며 “기아차 광주공장은 2016년 질적성장과 내실강화를 바탕으로 모든 부문에서 도약하는 한 해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email protected]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