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으로 신발을 만들다"...아디다스 퓨처크래프트 M.F.G.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로봇 기술을 통해 제작된 신발이 공개됐다.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는 독일 안스바흐에 위치한 로봇을 활용한 자동생산화시스템를 갖춘 스피드팩토리에서 생산된 첫 번째 신발인 '아디다스 퓨처크래프트 M.F.G.(Futurecraft Made for Germany)'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아디다스 전략팀 부사장 제임스 칸즈(James Carnes)는 “아디다스 퓨처크래프트 M.F.G.의 출시는 스포츠 산업에서 매우 중요한 모멘텀이 될 것이다. 아디다스 스피드팩토리는 세계 어느 곳에서도 가장 빠르게 변화가능한 혁신성으로 유연성과 스피드를 결합해 최고의 제품을 원하는 장소, 원하는 시간에 받는 것을 가능하게 한다. 이 혁신적인 발상의 시작이 아디다스 퓨처크래프트 M.F.G.신발이다”고 전했다.


정교한 디자인의 아디다스 퓨처크래프트 M.F.G.러닝화에는 선수들이 달릴 때 어떻게 움직이는지를 이해하는데 사용되는 아라미스(ARAMIS) 기술을 적용했다. 이 기술은 최상의 지지력을 제공하기 위해 삼선 케이지와 힐카운터 부분에 일련의 패치들로 표현됐다. 또한 모든 에너지를 리턴해 주는 부스트(BOOST) 중창 기술은 물론 뛰어난 유연성을 위해 아웃솔에 꼭 맞게 제작된 새로운 토션 바(Torsionbar)가 특징이다. 어퍼는 편안함과, 지지력, 스타일까지 뛰어난 프라임니트 소재로 만들어졌다.
 
아디다스 디자인 부사장 벤 헤라스(Ben Herath)는 “스피드팩토리는 스포츠화의 미래를 보여주는 다양한 데이터와 분석을 통해 완벽한 신발을 만들기 위한 새로운 방법을 제시하는 시스템이다. 우리는 즉각적으로 신발을 생산할 수 있고 선수들에게 바로 전달할 수 있으며, 그 시작에 아디다스 퓨처크래프트 M.F.G.가 있다”고 이번 제품 출시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디다스 퓨처크래프트 M.F.G.는 독일 지역 소비자를 위해 제작돼 독일에서만 독점적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작년 말부터 독일 안스바흐에서 시범 가동중인 아디다스 스피드팩토리는 내년에 공식 오픈할 예정이며, 미국 애틀란타에도 내년 하반기 완공을 앞두고 있다.


사진. 아디다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