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마감] 달러화 가치 반등… 원/달러 2.7원↑ 1127.2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달러화. /사진=임한별 기자
미국 달러화. /사진=임한별 기자
원/달러 환율이 강달러 영향에 상승(원화 가치 하락) 마감했다.

19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오후 3시30분 기준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 대비 2.7원 오른 1127.2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장 대비 3.5원 오른 1128원에 개장해 장 초반 1131원까지 올랐지만 다시 상승폭을 축소했고 1120원 후반에서 장을 마감했다.

미국 신정부 정책 불확실성에 따른 위험자산 투자심리 위축과 달러화 가치 반등에 이날 원/달러 환율은 오름세를 연장했다.

한편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장 대비 1.66포인트(0.07%) 상승한 2288.48에 거래를 마쳤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0.85하락 4.7518:05 06/08
  • 코스닥 : 876.13하락 4.5918:05 06/08
  • 원달러 : 1303.70하락 0.118:05 06/08
  • 두바이유 : 76.16상승 0.9418:05 06/08
  • 금 : 1978.60상승 20.218:05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