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IP 패스트보증 '1호기업' 탄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술보증기금, IP 패스트보증 '1호기업' 탄생
기술보증기금은 ‘IP(Intellectual Property·지식재산권)패스트보증 1호 기업’이 탄생했다고 5일 밝혔다.

‘IP패스트보증’은 지난달 14일 출시한 새로운 보증상품으로 변리사, 공학박사, 공인회계사 등의 외부전문가들이 참여해 심도 있게 평가하는 기존 IP평가보증을 절차와 비용면에서 획기적으로 개선한 보증상품이다.

기보에서 최초로 ‘IP패스트보증’을 지원받은 에이디파워는 특허권을 4개 갖고 있는 기술기업으로 ‘지능형 전원공급장치’ 특허의 기술 가치를 인정받아 기보로부터 추가 보증을 지원받았다.

기보는 특허의 기술가치금액(최대 2억원)까지 보증 가능한 ‘IP패스트보증’을 통해 기업을 지원했고 에이디파워는 특허기술의 사업화자금이 시급히 필요한 상황에서 신속하게 보증을 받을 수 있다.

김동섭 에이디파워 대표는 “신기술 특허를 갖고 있었지만 어디서도 특허만으로는 금융지원을 받기 어려웠다”며 “다행히 기보에서 특허의 기술 가치를 인정해줘 특허기술을 활용한 신제품을 출시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IP평가보증은 외부전문가들이 기술평가에 참여하고 기술 수명기간 동안 매출액 추정 외에도 기술가치 산정에 필요한 다양한 변수들을 전문가판단 과정을 통해 진행함에 따라 기술평가에 상당한 시간과 비용이 소요된다.


하지만 ‘IP패스트보증’은 특허정보 빅데이터 분석과 딥러닝 기반을 활용한 특허평가시스템(KPAS)을 통해 특허의 기술가치를 즉시 산출해줘 기술평가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획기적으로 절감한다.

기보 관계자는 “IP패스트보증 출시로 올해 IP패스트보증을 포함한 IP평가보증 전체 목표를 지난해보다 1900억원 증가한 4600억원으로 상향 조정했다”며 “특허권 사업화 기업에 대해 적극적인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