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자 성폭행' 전 유도 코치 구속… 과거 발언 재조명 "자연스럽게 이뤄진 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유도선수 신유용씨를 상습 성폭행한 유도 코치 A씨가 구속됐다. /자료사진=뉴스1
전 유도선수 신유용씨를 상습 성폭행한 유도 코치 A씨가 구속됐다. /자료사진=뉴스1

전 유도선수 신유용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전 유도 코치 A씨가 구속됐다.

지난 4일 전주지검 군산지청은 신유용씨(24)를 고교 시절부터 4년간 상습 성폭행한 혐의로 전 전북 영선고 유도 코치 A씨(35)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주지법 군산지원 영장담당부(부장판사 장성진)는 A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서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앞서 신씨는 지난 1월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A코치에게 2011년부터 5년 간 20여차례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신씨는 당시 A씨가 지도하던 유도부 제자였다. 

이에 검찰은 지난 2월 14일과 17일 피의자 신분으로 A씨를 불러 신씨를 성폭행하고 강제로 입맞춤한 혐의로 조사를 벌였다. 그는 강제추행 혐의는 인정하면서도 "자연스럽게 이뤄진 일이지 강제로 성폭행을 한 사실이 없다"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검찰은 위력행사 등 객관적 입증에 난항을 겪으면서 구속영장에 적시된 범죄 혐의가 대폭 줄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전주지검 관계자는 "구속영장 만료시점까지 추가 수사를 진행한 뒤 기소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강소현
강소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8.89상승 13.209:12 10/05
  • 코스닥 : 815.75상승 8.3509:12 10/05
  • 원달러 : 1351.50하락 1209:12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09:12 10/05
  • 금 : 1834.80하락 6.709:12 10/05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