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우린 먼저 갈게!"… 글로벌 車기업 '수소트럭 격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는 전 세계 최초로 수소전기 대형 트럭 양산체제를 구축하고 사우디아라비아에 수소버스 1종과 스위스에 수소전기 대형트럭대형트럭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XCIENT Fuel Cell)'을 10대를 스위스에 수출했다. /사진=뉴스1
현대차는 전 세계 최초로 수소전기 대형 트럭 양산체제를 구축하고 사우디아라비아에 수소버스 1종과 스위스에 수소전기 대형트럭대형트럭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XCIENT Fuel Cell)'을 10대를 스위스에 수출했다. /사진=뉴스1
글로벌 자동차 업계들의 ‘수소트럭’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경쟁이 뜨겁다.

세계 금융투자업계는 한때 ‘제 2의 테슬라’로 불렸던 니콜라가 사기 논란에 휩싸이자 눈을 현대자동차그룹에 돌렸다.

현대차는 전 세계 최초로 수소전기 대형 트럭 양산체제를 구축하고 사우디아라비아에 수소버스 1종과 스위스에 수소전기 대형트럭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XCIENT Fuel Cell)'을 10대를 스위스에 수출했다. 2025년까지 스위스에 1600대 규모의 대형 수소트럭을 공급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네덜란드, 오스트리아, 노르웨이, 독일 등 공급지역을 유럽 전역에 확대하고 북미 시장에도 진출하겠다는 전략이다.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을 앞세워 2030년까지 국내 시장 2만2000대, 유럽시장 2만5000대, 북미 시장 1만2000대, 중국 시장 2만7000대 등 글로벌 시장에서 누적 8만대 이상의 수소 상용차를 판매하겠다는 목표다.

현재 현대차는 수소 버스 라인업을 확대하기 위해 개발 중이며 준중형과 중형 트럭 전 라인업에도 수소 전기차 모델을 마련해 트럭과 버스 전 라인업에 걸쳐 수소 전기차 모델을 갖출 계획이다.

정의선 현대차 회장은 14일 취임사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수소연료전지 기술을 자동차는 물론 다양한 분야에 활용해 인류의 미래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으로 자리 잡게 할 것"이라며 수소사회 실현 의지를 강조한 데 이어 15일에는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수소경제위' 회의에 참석해 수소시대를 현실화 시키기 위한 '코하이젠' 설립 협약을 맺었다.
토요타는 2022년 봄부터 대형수소연료전지 트럭에 소포, 부품 등을 싣고 실제 도로를 통해 운송하는 주행 테스트를 실시할 것이라고 최근 발표했다. /사진=로이터
토요타는 2022년 봄부터 대형수소연료전지 트럭에 소포, 부품 등을 싣고 실제 도로를 통해 운송하는 주행 테스트를 실시할 것이라고 최근 발표했다. /사진=로이터
한발 앞서나간 현대차를 추격하기 위해 글로벌 자동차 기업들도 기술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토요타는 2022년 봄부터 대형수소연료전지 트럭에 소포, 부품 등을 싣고 실제 도로를 통해 운송하는 주행 테스트를 실시할 것이라고 최근 발표했다. 이 프로젝트에는 아사히 그룹, 세이노 운송, 넥스트 물류 재팬, 야마토운송, 히노 자동차 등이 참여했다. 

토요타와 히노는 대형 수소전기트럭을 개발 중이며 아사히 그룹과 NLJ, 세이노 운송, 야마토 운송 등은 물류 운영의 일환으로 도로에서 시운전을 실시 예정이다.

업계 관계자는 "수소차는 충전이 오래 걸리는 전기차보다 트럭 등 상용차 부문에서 더 유리하다"며 "일정 노선을 왕복하는 만큼 수소충전소 설치가 용이한 것도 장점"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 때문에 승용차보다는 상용차 부문에서 수소차 도입이 빠른 속도로 이뤄질 것으로 예측된다"고 설명했다.

 

나은수
나은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