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에 맞설 준비해야"… 英신임 총사령관, 대러 전투태세 강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국 신임 총사령관 패트릭 샌더스 대장이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군에 대응해 전투태세를 갖춰야 한다"고 촉구했다. 사진은 샌더스 신임 총사령관. /사진=미 방송매체 ABC 공식 홈페이지 캡처
영국이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군에 대응해 전투태세를 갖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난 19일(이하 현지시각) 영국 방송매체 BBC와 미 방송매체 ABC에 따르면 패트릭 샌더스 신임 총사령관은 지난 16일 영국군 병력에게 지휘서신을 보내 "우크라이나를 침략한 러시아군의 위협에 맞서 싸울 준비를 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샌더스 대장은 지휘서신에서 "지난 1941년 이래 처음으로 지상전의 위기가 고조된 상황에서 총사령관 직을 맡았다"면서 "주요 강대국들이 참여하는 전쟁에 대비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샌더스 대장은 이어 "전 세계는 러시아 침공이 시작한 지난 2월24일 이후 변했고 지금도 변하고 있다"며 "동맹국과 함께 싸워 러시아를 퇴각시킬 수 있는 영국군을 만들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해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영국군의 목표는 북대서양 조약기구(NATO) 전력을 증강해 러시아군이 유럽 영토를 더는 점령하지 못하도록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