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유영, 그랑프리 4차 쇼트 6위… 파이널 진출 '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 여자 피겨스케이팅 간판 유영이 시니어 그랑프리 4차 대회 쇼트프로그램에서 6위에 자리했다. /사진= 뉴스1
한국 여자 피겨스케이팅 유영이 시즌 두 번째 출전한 그랑프리 대회에서 부진한 성적을 거뒀다.

유영은 13일(한국시각) 영국 셰필드에서 펼쳐진 2022-2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그랑프리 4차 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29.14점, 예술점수(PCS) 32.07점으로 총점 61.21점을 기록하며 12명 중 6위에 자리했다.

이번 대회에서 부진하며 파이널 무대에 오르는 것을 장담할 수 없게 됐다. 지난 2차 대회에서 동메달을 따냈던 유영은 이번 대회에서 메달을 획득해야 왕중왕전인 시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 진출할 수 있다.

이날 유영은 첫 번째 과제로 자신의 필살기 트리플 악셀 (3회전 반) 대신 더블 악셀(2회전 반)을 수행해 클린 처리했다. 두 번째 점프인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도 트리플 러츠 단독 점프로 수정했다. 언더로테이티드(점프의 회전수가 90도 이상 180도 이하로 모자라는 경우) 판정을 받아 수행 점수(GOE) 0.60점이 감점됐다.

후반부에는 트리플 플립 뒤에 더블 토루프를 붙였는데 어텐션(잘못된 스케이트 에지 사용)과 쿼터 랜딩(점프 회전수가 90도 수준에서 부족한 경우) 판정을 받아 GOE 1.06점이 깍였다.

쇼트프로그램 1위는 일본의 미하라 마이로 72.23점을 기록했다.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