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코인게트 조사단 "김남국, 거래내역 제출이 시발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의힘 코인게이트 진상조사단이 김남국 의원이 거래내역을 제출하는 게 코인 게이트를 풀어가는 시발점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19일 경기 성남시에 있는 위메이드 본사에 방문한 코인게이트 진상조사단. /사진=뉴스1(공동취재)
국민의힘 코인게이트 진상조사단이 가상자산(암호화폐)을 보유했다는 논란으로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김남국 의원을 언급하며 "거래내역을 제출하는 게 코인 게이트를 풀어가는 시발점"이라고 강조했다.

진상조사단 단장을 맡은 김성원 의원(국민의힘·경기 동두천시연천군)은 19일 오전 경기 성남시에 있는 위메이드 본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많은 논란의 중심지인 위메이드를 방문해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와 대화를 나눴다"며 "장 대표도 왜 김 의원이 거래내역을 공개하지 않는지 답답함을 토로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위믹스 추가 유통량과 거래정지, 빗썸 모회사 투자와 사내이사 취임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단장은 "P2E(Play to Earn·게임하면서 돈 벌기) 합법화에 대한 노력의 일환으로 어떤 활동을 했는지와 프라이빗 세일 등에 대한 부분은 오늘 자료가 준비돼 있지 않았다"며 "위메이드가 자료를 충실히 제공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빗썸과도 접촉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 의원이 위믹스를 대량 보유했다는 사실이 알려진 뒤 위메이드는 줄곧 논란의 중심"이었다며 "위믹스 취득 경위 그리고 매수자본 출처, 거래 과정에서 내부 정보가 흘러간 것은 아닌지는 온 국민의 관심사"라고 말했다.

김 단장은 "지난해 위믹스가 계획한 유통량과 실제 유통량의 차이가 적발돼 주요 거래소에서 퇴출된 전력이 있다"며 "거대 게임회사에서 왜 추가 유통한 것인지 그리고 추가 유통된 코인은 어디로 간 것인지, P2E 합법화가 절실한 업체와 단체의 로비용으로 사용됐는지 등 국민적 의혹·의구심에 대해 물으러 왔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