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광주공장, 이번 주 격일제 부분 파업…피해 눈덩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아자동차 광주공장 노조가 이번주 또다시 부분파업에 돌입함에 따라 생산차질에 따른 손실규모가 눈덩이처럼 불어날 전망이다.

기아차 노조는 7차례에 걸친 본교섭이 결렬되자 지난달 21·29·30일 주·야 각각 2시간씩 부분파업을 진행했다.

이어 2일 오전전부터 또다시 주·야 4시간씩 사측의 성실교섭을 촉구하며 부분파업에 들어갈 예정이며, 오는 4·6일 두차례 부분파업을 예고하고 있다.
 
노조는 또 주말 특근 거부 등으로인해 광주공장에서만 5200여대의 생산차질과 910억여원의 손실이 추산된다.

한편 기아차 광주공장은 지난해 파업으로 2만2400여대의 생산 차질과 3380억여원의 매출 손실을 입었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