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렌타인 초콜릿과 명품 함께…'몽블랑 지갑 30만원' 등 명품 기획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발렌타인 초콜릿과 명품 함께…'몽블랑 지갑 30만원' 등 명품 기획전
최근 자신의 스타일에 투자하는 남성들이 증가하며 남성 수입 명품 매출도 오르고 있다. 

2014년 한해 매출이 가장 크게 늘어난 브랜드를 조사한 결과, 최근 인기 급상승 중인 남성 명품브랜드 1위는 ‘몽블랑’(27%)이다. 몽블랑에 이어 ‘폴스미스’(19%), ‘페라가모’(18%), ‘디스퀘어드’(15%), ‘돌체앤가바나’(7%)가 2~5위를 차지했다.

SK플래닛 11번가에 따르면 남성 수입명품 매출은 올해 들어(1월1일-2월7일) 전년보다 130% 증가했다. 또한 수입명품 내 남성수입명품의 판매 비중은 2013년 25%에서 2014년 48%로 두 배 가까이 상승했다.

11번가를 통해 주로 구매하는 남성 명품 품목은 지갑 및 벨트(38%), 의류(20%), 가방(9%), 넥타이 등 기타 잡화(33%)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에 11번가는 밸런타인데이 및 졸업식 선물 시즌을 맞아 ‘프레스티지 명품 기획전’을 열고 지갑, 신발, 의류 등을 한데 모아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몽블랑, 폴스미스, 페레가모 등 20여개 브랜드의 남녀 인기 아이템을 총망라해 오는 28일까지 운영된다.


‘몽블랑 지갑’은 30만원, ‘폴스미스 멀티스트라이프 지갑’은 19만8000원, ‘페레가모 반지갑’은 22만3000원에 내놓는다. 특히 몽블랑의 경우 포장서비스와 이름 등을 새겨주는 각인서비스도 제공한다. 또한 ‘디스퀘어드2 청바지’는 26만9000원대에, ‘발렌티노 락스터드 스니커즈’는 37만1000원에 선보인다.

이종찬 11번가 패션팀장은 “11번가가 보증하는 100% 정품만을 판매해 고객들이 믿고 살 수 있도록 했다”며 “앞으로 다양한 명품 브랜드의 제품을 입점시켜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 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11번가 현효경 수입명품MD는 “최근 톰브라운이나 스톤아일랜드 등 트렌디한 명품 의류 브랜드가 남성들에게 인기가 좋다”며 “밸런타인데이 등의 기념일을 앞두고 남성 명품지갑이나 벨트 등의 소품류를 사는 여성들이 크게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정채희
정채희 [email protected]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