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주 메르스, 첫 확진 환자… 삼성서울병원서 4시간 체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주 메르스' /자료=YTN 뉴스 캡처
'경주 메르스' /자료=YTN 뉴스 캡처

'경주 메르스'

경북 경주에서 메르스 첫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12일 경상북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동국대 경주병원에서 격리 중인 A(59)씨가 메르스 검사 결과 확진으로 판정됐다.

A씨는 지난달 27일 삼성서울병원 응급실에서 아들 진료를 위해 3시간 가량 머물렀다. 이후 31일에도 삼성서울병원 중환자실에서 1시간 정도 체류했다.

A씨는 지난 7일부터 발열 증상 등을 보여 동국대 병원에 격리됐다. A씨는 메르스 1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12일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아 확진 환자가 됐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