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생 중에 1등"… '미운우리새끼' 배정남, 변요한 애교에 '흐뭇'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운우리새끼 배정남 변요한. /사진=SBS 제공
미운우리새끼 배정남 변요한. /사진=SBS 제공

'미운우리새끼' 배정남의 집에 배우 변요한이 방문,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변요한은 지난 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배정남의 집을 찾았다. 이날 배정남은 동생 변요한의 방문을 대비해 마트에서 장을 보고 훠궈 요리를 준비했다. 그때 갑자기 변요한이 비밀번호를 누르고 등장해 웃음을 자아냈다.

변요한은 배정남과 훠궈를 먹으면서 "저번에 형 누룽지 드시던데 형 좋은 것 드시지"라며 고마워 하면서도 전복과 새우를 보며 "갑각류 알러지가 있다. 갑옷 입은 것은 못먹는다"며 음식을 거부했다.
미운우리새끼 배정남 변요한. /사진=SBS 방송캡처
미운우리새끼 배정남 변요한. /사진=SBS 방송캡처

갑각류 알러지가 생긴 이유에 대해 그는 "예전에 '육룡이 나르샤' 찍을 때 옷 속에 핫팩을 붙이고 10시간 이상 촬영한 뒤로 열이 빠져나가지 않은 것 같다"고 설명했다. 배정남의 반문에 변요한은 어리바리한 표정을 허당 매력을 뽐냈다.

이날 변요한은 배정남에게 서운함을 표출했다. 그는 "형이 매일 바쁘다. 동생은 집에만 있는데"라면서 "'전화할게'라고 해놓고 전화도 안 하고, SNS에 다른 사람들과 같이 있는 사진을 올린다"고 귀여운 투정을 부렸다.

그는 이어 배정남에게 "동생 중에 1등은?"이라는 질문을 던졌고, 배정남은 "다 같은 동생이다. 이제 그만해라"라며 즉답을 피했다. 배정남은 "다 같은 동생이다"며 넘어가자, 변요한은 "그만큼 형을 좋아한다, 그래도 동생 중 1등은 나다"며 배정남 사랑을 보였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