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7개 부처 개각 발표…중기 박영선‧행안 진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개각을 단행했다. /사진=머니S DB
문재인 대통령이 개각을 단행했다. /사진=머니S DB

문재인 대통령은 8일 7개 부처의 ‘중폭 개각’을 단행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행정안전·국토교통·해양수산·문화체육관광·중소벤처기업부·통일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 총 7개 부처에 대한 개각을 발표했다. 

문 대통령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로 조동호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 통일부 장관 후보자에 김연철 통일연구원장, 행안부 장관 후보자로 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에 박양우 전 문화관광부 차관,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로 최정호 전 전라북도 정무부지사,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에 문성혁 세계 해사대학교 교수,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로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을 각각 지명했다.

차관급으로는 식품의약안전처장에 이의경 성균관대학교 제약산업학과 교수,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에 최기주 대한교통학회장이 임명됐다.

이번 개각으로 입각하는 의원은 민주당 4선 중진인 박영선 의원과 진영 의원으로 정리됐다. 두 사람과 함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로 거론됐던 3선 우상호 의원은 당에 남게 됐다. 이 같은 결정엔 총선을 1년여 앞두고 세 의원이 한번에 당을 빠져나가는 데 따른 어려움이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문재인 정부 1기 출신인 강경화 외교·박상기 법무 장관과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 등은 유임된다.

이번 개각은 문재인 정부 출범 뒤 가장 큰 폭으로 이뤄졌다. 지난해 8월30일 교육부·국방부·고용노동부·여성가족부·산업통상부 등 5개 부처 장관을 바꾼 뒤 7개월 만이다.
 

김경은
김경은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40.00상승 27.6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