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정두언 사망 애도… "합리적 보수" "소신 있는 정치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두언 전 의원/사진=머니투데이
정두언 전 의원/사진=머니투데이

16일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의 사망 소식에 정치권에서는 애도와 추모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구두 논평을 내 "정 전 의원은 이명박 대통령 측근들의 권력 사유화를 비판하며 이명박 정권과 등을 지기도 했던 파란만장한 정치인이기도 했다"면서 "2016년 정계 은퇴 이후 합리적 보수 평론가로서 날카로운 시각과 깊이있는 평론으로 입담을 과시했던 그를 많은 국민들은 잊지 못할 것"이라고 추모했다.

정청래 전 민주당 의원도 페이스북을 통해 "애통하다. 정두언 형님의 비보를 접하고 정신을 차릴 수 없다. 자택에서 현실을 보고도 믿어지지 않는다"며 "이 일을 어찌하면 좋을까. 어제 방송할 때도 전혀 몰랐는데…"라고 슬퍼했다.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구두 논평을 통해 "얼마 전까지도 왕성한 활동을 하신 것으로 알고 있는데 유명을 달리하셔서 깊은 애도를 드린다. 유가족들께도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평소 정 전 의원과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한국당 의원들도 저마다 애통한 심경을 전했다. 김용태 한국당 의원은 "정 전 의원이 한국 정치에 미친 영향은 깊고 선명했다. 그가 정치를 하며 꿈꾼 국민들을 보살피는 정치의 꿈이 이뤄지길 바란다"며 "평소 정치를 접고서 이 사회에 조금이라도 기여하는 일을 찾아보겠다고 입버릇처럼 이야기하던 고인의 뜻이 아쉽게 사그라들어 가슴이 아프다"고 말했다. 

또 "(우울증은) 정 전 의원이 정치를 하면서 숙명처럼 지니고 있는 것이고 우울증을 앓았던 게 사실이다"라며 "숨기지 않고 치료를 받았던 것으로 안다. 상태가 상당히 호전이 되어서 아시다시피 식당도 하고 방송도 했었는데 이런 선택을 하게 된 게 너무나 충격"이라고 전했다.

장제원 한국당 의원은 페이스북에 "TV를 켜면 금방이라도 나올 것 같은 선배님을 이제 더 이상 뵙지 못한다고 생각하니 도저히 믿을 수 없다. 아직도 해야 할 일이, 이루지 못한 꿈이 얼마나 많은데 이게 무슨 일이냐"고 토로했다.


그는 "선배님은 권력에 굴하지 않았던 용감하고 소신있는 정치인이었고, 시류에 영합하지 않고 우리에게 옳고 그름을 분명하게 가려줬던 방송인이었다"며 "자주 만나면서도, '형님, 사실은 많이 좋아했습니다'라는 그 말 한마디 못한 것이 너무도 한스러울 뿐이다. 이제 걱정도 없고, 슬픔도 없고, 보복도 없고, 아픔도 없는 하늘나라에서 편히 쉬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논평에서 "생산적인 의정활동을 하던 정치인으로, TV와 라디오를 넘나들며 맹활약하던 시사평론가로서 모습이 아직도 선한데 갑작스럽고 황망한 죽음이 비통하기만 하다"고 밝혔다.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번주 금요일에는 판도라 프로그램 함께 녹화하기로 했는데… 뉴스가 오보이길 진심으로 바란다"며 "TV 화면에서 환한 얼굴로 라디오에서 또렷한 목소리로 다시 만나고 싶다"고 적었다.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진짜 합리적 보수 정치인이었다. 저와는 절친도 아니고 이념도 달랐지만 서로를 이해하는 사이였다"며 "비보에 망연자실하다. 내일도 저와 방송이 예정되었건만 말문이 막힌다"고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정 전 의원은 이날 오후 4시25분께 서울 홍은동 북한산 자락길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자택에서 정 전 의원의 유서를 발견한 부인이 경찰에 신고했고, 수색을 벌인 끝에 숨진 정 전 의원을 발견했다.

정 전 의원의 빈소는 17일 오전 9시에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차려졌다.
 

김경은
김경은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