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신속진단키트로 전 국민 1차 자가검사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전 국민이 직접 신속진단키트로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1차 검사할 수 있도록 하자고 제안했다. 사진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에서 발언하는 이 대표 모습. /사진=뉴스1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전 국민이 직접 신속진단키트로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1차 검사할 수 있도록 하자고 제안했다. 사진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에서 발언하는 이 대표 모습. /사진=뉴스1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전 국민이 직접 신속진단키트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여부를 1차적으로 검사할 수 있도록 해 기존 방역체계를 보완하자는 대책을 제안했다.

이 대표는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국민 누구나 손쉽게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로 1차 자가 검사를 하고 그 결과에 따라 추가 정밀 검사를 받도록 하면 어떨지 논의할 시기”라며 이 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현재 검체 채취 행위는 의료법상 어렵다”며 “위기에는 기존 체계를 뛰어넘는 비상한 접근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임시선별진료소를 새로 설치하는 대로 순차적으로 가동해 광범위한 검사를 시행해야 한다”며 “이 일은 오늘부터 이미 시작됐지만 그것만으로는 부족할지 모른다”고 부연했다.

이 대표는 “당의 모든 인력과 자원을 모아 코로나19 방역·민생 안정·경제 회복에 진력하겠다. 그것을 우린 ‘방민경’으로 압축해 부른다”면서 방역 대책을 소개했다.

이어 “광범위한 검사가 이뤄지면 확진자 수가 증가할 것”이라며 “그에 대비해 생활치료센터와 병상을 미리 충분히 확보토록 각계각층의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민생 안정 방안에 대한 언급도 있었다. 이 대표는 “맞춤형 재난지원금을 1월부터 신속하게 지급하자는 말씀을 어제 드렸다”며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취약계층 지원사업도 패키지로 묶어 조속히 진행토록 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임대료에 대한 법적 보호 실효성 강화 방안과 착한 임대인 세제감면 확대 방안, 전기료와 수수료 등 고정비용을 덜어드리는 방안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다짐했다.


야당을 향해선 “지난 8월 여야는 코로나19 극복특위를 포함한 5개 특위를 구성하기로 합의했지만 지금까지 이행되지 않고 있다”며 극복특위를 조속히 설치해 가동할 것을 요구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이명환
이명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이명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2.97하락 32.7918:05 09/26
  • 코스닥 : 827.82하락 11.3518:05 09/26
  • 원달러 : 1348.50상승 1218:05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8:05 09/26
  • 금 : 1936.60하락 918:05 09/26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