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폰만 있으면 OK"… 신한금융투자, 화상자문시스템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금융투자가 ‘화상자문시스템’을 오픈했다./사진=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가 ‘화상자문시스템’을 오픈했다./사진=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는 고객과 PB가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 없이 휴대전화를 이용해 원격으로 상담이 가능한 ‘화상자문시스템’을 오픈했다고 10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 고객은 ‘화상자문시스템’을 이용해 장소와 시간의 제약 없이 휴대전화 하나만으로 직원과 상담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고객은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를 하지 않고 본인의 휴대전화 SMS로 전송된 회의실 초대 링크에 접속하는 것만으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상담 시 고객은 고객별 투자성향에 맞게 미리 준비된 상담자료를 공유 받을 수 있으며 상담시간 또한 제한 없이 이용 가능하다.

정정용 신한금융투자 디지털플랫폼부장은 “화상자문시스템은 영업점 방문이나 PB와 대면 상담이 어려운 고객에게 더 나은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만들었다”며 “변화된 언택트 환경에 가장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안서진
안서진 [email protected]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4.55하락 3.5809:56 09/25
  • 코스닥 : 850.34하락 7.0109:56 09/25
  • 원달러 : 1332.10하락 4.709:56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09:56 09/25
  • 금 : 1945.60상승 609:56 09/25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