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태영 부회장, 20년 '깐부' 이정재에게 '블랙카드' 선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왼쪽)과 배우 이정재/사진=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왼쪽)과 배우 이정재/사진=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배우 이정재의 골든글로브 후보 등극을 축하하며 현대카드의 대표적 VVIP 카드 '블랙카드'를 선물했다.

14일 금융권에 따르면 정태영 부회장은 이날 오후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배우 이정재와 함께한 사진을 올렸다.

정 부회장은 "20년 친분이고 항상 차원이 다른 상상력으로 영감을 주는 귀한 지인"이라며 "최근 일년은 만날 때마다 뜬금없는 오징어 이야기를 해서 (동심이라고는 전혀 없는) 나는 솔직히 듣는 둥 마는 둥 했는데 그 오징어가 세상을 흔들 줄은 꿈에도 몰랐다"라고 밝혔다.

이어 "오징어 게임을 기념하기 위해 그의 블랙카드에는 드라마의 456번을 부여하고 나는 오일남의 1번, 그런데 이 두 번호가 골든글로브로 간다!"라고 덧붙였다. 이정재는 드라마 '오징어게임'으로 13일(한국시간) 미국 골든글로브 시상식이 발표한 후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정 부회장은 더불어 '0001/1000' '0456/1000'이라는 번호가 담긴 카드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카드는 9999명까지만 발급이 가능한 현대카드의 대표적 VVIP 카드 '블랙카드'다.

현대카드는 2005년 상위 0.05%만을 위한 카드 '더 블랙' 출시 후 2017년 상위버전인 '더 블랙 에디션2'(더 블랙2)를 내놨다. 가입절차는 현대카드가 경제적 능력과 사회적 지위, 명예를 갖춘 이들에게 가입 초청을 보내고 가입의사가 있다는 답변을 받으면 내부 심사위원회의 논의를 거쳐 카드 발급 여부가 결정되는 식이다. 연회비는 국내에서 가장 비싼 250만원이다. 현대카드에 따르면 9999명 중 1호 발급자는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명예회장이다.

높은 연회비에 어울리는 혜택이 담겼다. 명품 브랜드의 바우처 외에 갤러리아 백화점 명품관 이용권은 물론 특1급 호텔 이용권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항공권 무료 업그레이드·동반자 할인은 물론 제휴 골프장 주중 회원대우 서비스 골프장 부킹 대행 및 문자메시지 알림 서비스도 제공한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3%
  • 38%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