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은 봉인가"…테슬라코리아 나흘 만에 차값 '또 ' 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모델Y. /사진=테슬라코리아
모델Y. /사진=테슬라코리아
테슬라코리아가 주요 모델의 가격을 올린지 지 나흘 만에 추가 인상 카드를 꺼냈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테슬라코리아는 모델3 롱레인지와 모델Y 퍼포먼스·롱레인지 가격을 최대 440만원 인상했다. 이들 모델 가격을 100만~200만원가량 인상한 지 나흘 만이다. 

모델3 롱레인지는 350만원 인상됐다. 가격은 7079만원에서 7429만원으로 상승했다. 310만원 인상된 모델Y 롱레인지 가격은 8189만원에서 8499만원으로 오른다. 모델Y 퍼포먼스는 8799만원에서 440만원 인상된 9239만원으로 책정됐다. 

최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원자재 가격이 상승한 것이 가격 인상 원인으로 꼽힌다. 한국자원정보서비스에 따르면 니켈 가격은 지난 14일 기준 톤당 4만2995달러로 연초 대비 107% 상승했다. 


 

권가림
권가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