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랑구 주차타워 지하서 60대 인부, 숨진 채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중랑구의 주차타워 지하에서 60대 인부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뉴스1
주차타워 지하에서 60대 인부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6일 경찰과 소방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1시45분쯤 서울 중랑구의 기계식 주차타워 지하에서 60대 남성 A씨가 숨진 채로 발견됐다. 뉴스1에 따르면 A씨는 주택 건설 현장에서 정화조 공사를 담당하던 인부로 파악됐다.

경찰은 현장 관계자의 신고를 받고 곧바로 출동했다. A씨는 사망한 지 최소 하루 이상 경과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거동이 불편한 A씨가 주차 타워에 접근한 이유를 조사하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힐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폐쇄회로(CC)TV를 분석한 뒤 현장 책임자를 상대로 과실 여부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서진주
서진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3.12하락 2.9818:05 09/27
  • 금 : 1847.20하락 1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