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방어 나선 임성재… 슈라이너스 칠드런스 오픈 출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레지던츠컵에 출전했던 임성재 등 한국 선수 4명이 슈라이너스 오픈에서 올시즌 PGA투어 첫 출격에 나선다. 특히 임성재는 이 대회 타이틀 방어에 나선다. 사진은 왼쪽부터 이경훈, 김주형, 김시우, 임성재. /사진=임성재 인스타그램
임성재가 올시즌 미국 프로골프협회(PGA) 투어 첫 대회서 타이틀 방어에 나선다.

임성재는 오는 7일(한국시각)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TPC 섬머린(파71·7255야드)에서 열리는 슈라이너스 칠드런스 오픈(총상금 800만달러<약 114억원>)에 출전한다.

임성재는 지난해 이 대회서 우승을 거머쥐며 개인 통산 PGA투어 2승을 기록했다. 그는 당시 최종 합계 24언더파 260타로 대회 최저타 타이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PGA도 임성재의 타이틀 방어 여부에 주목하고 있다. PGA는 지난 3일(현지시각) 임성재를 대회 파워랭킹 1위로 꼽으며 "임성재는 5개 연속 15위 이내 성적을 거뒀으며 이 대회서 지난해(우승)와 지난 2018년(15위), 지난 2020년(13위) 평균 타수 66.50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임성재와 함께 프레지던츠컵에 출전한 김주형, 김시우, 이경훈도 이번 대회서 PGA투어 시즌 첫 출격에 나선다. 그중 김주형은 파워 랭킹 3위에 오르며 PGA의 주목을 받았다. PGA는 김주형에 대해 "윈덤 챔피언십 우승자"라고 소개하며 "프레지던츠컵에서 폭발력을 과시했다"고 전했다.
 

송혜남
송혜남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보합 018:05 09/27
  • 두바이유 : 보합 018:05 09/27
  • 금 : 0.00보합 0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