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교육부 '미래교육지구' 경기도 유일 4년 연속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흥시(시장 임병택)와 시흥교육지원청(교육장 이상기)이 2023년 교육부 ‘미래교육지구’공모사업에 4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올렸다. / 사진제공=시흥시
시흥시(시장 임병택)와 시흥교육지원청(교육장 이상기)이 2023년 교육부 '미래교육지구'공모사업에 4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올렸다.

8일 시에 따르면 지난 6일 전국 대상 교육부 공모사업에서 33개 지구가 선정됐으며, 시흥시는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4년 연속 '미래교육지구'로 선정돼 1억원의 예산을 받게 됐다. 또한, 미래교육지구 연계 영역으로 '방과후학교 지역연계 특화지구'도 추가 선정돼 총 2억원의 예산을 확보하게 됐다.

미래교육지구는 지자체와 교육지원청이 지속가능한 협력체제를 구축해, 주민 수요에 기반하며, 지역 특색에 맞는 다양한 교육사업을 추진하도록 돕는 교육부 공모사업이다.

시흥시는 올해 ▲권역별 마을교육거점센터 4개소 운영 ▲동네 특화교육과정 개발 및 운영 ▲마을교육과정 개발 거점학교 4개교 구축 ▲'시흥미래교육포럼' 상설적 14개 분과 지역교육협의체 안착 등의 성과로 선정됐다.

지난 2020년 민·관·학 165명이 참여하는 12개 교육현안 발굴 TFT를 시작으로, 2021년부터 상설 지역교육협의체인 14개 분과 368명이 '시흥미래교육포럼'을 운영했다.

이를 통해 ▲시흥형 학교돌봄터 ▲성장주기별 진로교육과정 ▲시흥스쿨쉐어링 등 지역교육 현안을 발굴하고 정책화했다. 또한, 2022년에는 전국 최초로 권역별로 '마을교육거점센터 및 마을교육과정 거점학교'를 구축해 학교와 마을의 협업을 강화하며, 지역 특화 동네교육과정 212개 과정을 개발 운영했다.


시흥시와 시흥교육지원청은 지난 3년간의 미래교육지구 사업 추진의 경험을 토대로 더욱 발전적인 방향을 모색 중이다. 경기 교육의 비전인 자율·균형·미래를 바탕으로 디지털 및 인성교육에 초점을 맞춰 교육 집중 클러스터 '시흥형 마을교육특구',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4차 산업 연계 특화 체험 1000개 이상 조성 등 보다 심화된 교육 여건을 추진할 방침이다.

향후, 시흥시와 시흥교육지원청은 4년차 미래교육지구의 경험을 토대로 마을과 학교의 협력을 공고히 하며 '대한민국 대표 교육도시'로 한걸음 더 나아갈 계획이다.
 

시흥=김동우
시흥=김동우 [email protected]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