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경찰, 창원 간첩단 4명 체포… 北 지령 받고 반정부 활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창원 간첩단 사건' 관련해 4명의 연루자가 체포됐다./사진=뉴스1
국가정보원과 경찰이 '창원 간첩단 사건' 관련해 4명의 연루자를 체포했다.

28일 수사당국에 따르면 국정원과 합동수사를 하는 경찰은 이날 오전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받는 4명에 대해 체포영장을 집행했다.

이날 체포된 인원은 김모 전 경남진보연합 조직위원장, 성모 경남진보연합 정책위원장, 정모 경남진보연합 교육국장, 황모 통일촌 회원 등 총 4명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경남 창원 지역을 중심으로 결성된 '자주통일 민중전위' 관련자들로 파악됐다. 자주통일 민중전위는 북한의 지령을 받고 2016년경부터 캄보디아 등 다수의 동남아시아에서 북한 관련 인사를 접촉해 지령을 받고 활동하는 반정부단체다.
 

박슬기
박슬기 [email protected]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