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신세계푸드 노브랜드 버거, 100% 식물성 번 전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세계푸드 '노브랜드 버거'가 모든버거에 100% 식물성인 '베러 번(Better Bun)' 적용을 알린 가운데 19일 서울 중구 무교로 노브랜드 서울시청점에서 모델들이 베러 번을 적용한 버거를 선보이고 있다.

'베러 번'은 번을 만들 때 일반적으로 쓰이는 버터, 우유, 계란 등 동물성 재료를 대신 100% 식물성 재료로만 만든 버거 빵으로 신세계푸드관계자에 따르면 "탄소 저감화에 기여, 소비자들에게 건강한 버거를 제공하기 위해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전했다.

신세계푸드(노브랜드 버거)는 5월 식물성 번에 대안육인 '베러 미트' 패티를 넣은 버거, 6월 닭고기 너겟의 맛과 식감을 식물성 재료로 구현한 '베러 너겟'을 각각 선보일 예정으로 이후 대안식품을 활용한 메뉴를 순차적으로 출시것으로 알려졌다.
 

임한별
임한별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