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패장 스콜라리 “우리를 용서해 달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4 브라질 월드컵 개최국 브라질의 루이스 펠리페 스콜라리 감독이 용서를 구했다.

한국시간으로 9일 독일과의 4강전에서 7대1 대패를 당한 스콜라리 감독은 경기 직후 “이 실수에 대해 우리를 용서해 달라”고 말했다. 이서 “우리는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했다”며 “결승에 진출하지 못해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경고누적으로 결장한 티아구 실바 대신 주장 완장을 찬 수비수 다비드 루이스는 “우리는 사람들을 행복하게 해주고 싶었다”며 “그러나 불행하게도 그럴 수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브라질 국민들에게 죄송하다”고 대패에 대해 사과했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