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세관, 한-중 FTA 지원 '공익관세사' 8명 배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본부세관(세관장 김재일)은 지역 중소기업의 한-중 FTA 활용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18일부터 'YES FTA 차이나센터'에 8명의 공익관세사를 배치한다.

광주지역 2명을 포함해 군산, 광양, 제주, 전주, 목포 등 지역별로 배치된 8명의 공익관세사는 주 1~2회 중소기업과 농공단지 등을 찾아가 FTA 무료상담을 제공해 줄 계획이다.

이들은 또 생산품목이 한-중 FTA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대상인지 여부와 관세인하율 등을 주로 상담해 주고, 해외에서 발생하는 통관애로 및 관세환급 등 관세행정 전반에 대해서도 상담해 준다.

김재일 광주본부세관장은 “한중 FTA 발효 2년차인 올해에도 FTA 활용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이 공익관세사를 적극 활용해 혜택을 누리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도움이 필요한 기업은 광주본부세관 'YES FTA 차이나센터'(062-975-8053, [email protected])에 문의하면 된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email protected]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5상승 9.9418:05 12/04
  • 코스닥 : 828.52상승 1.2818:05 12/04
  • 원달러 : 1304.00하락 1.818:05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4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4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