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신화진그룹유한공사와 양해각서 체결… 중국 진출 교두보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한양행이 11일 중국 신화진그룹유한공사와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유한양행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중국 산동성 수출 1위 기업인 신화진그룹과 우호적 협력관계를 구축해 앞으로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뷰티사업 등의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로 삼겠다는 계획이다.

신화진그룹유한공사는 중국 산동성 내 대표적인 기업집단으로 국제무역(의류·귀금속), 투자(호텔·주류), 헬스케어(영리병원), 부동산개발 등 다양한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유한양행, 신화진그룹유한공사와 양해각서 체결… 중국 진출 교두보 확보

앞서 유한양행은 지난달 20일 신화진그룹과 연세대학교 의료원이 건립을 추진 중인 칭다오세브란스병원에 200억원을 투자하는 합자경영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칭다오세브란스 병원은 총 3000병상 규모로 2020년 말 개원 예정인 영리병원이다. 한국 대비 상대적으로 열위에 있는 의료분야에서 고소득층 인구 급증과 함께 중국에서 앞으로 발전 가능성이 높게 평가되고 있다.

이번 결정으로 유한양행은 중국 영리병원사업에 선도적으로 진출함으로써 중국 헬스케어 연관사업으로 비즈니스 확대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중국시장 공략의 교두보를 확보해 글로벌 진출이 가속화 될 것으로 예상되며 장기적으로는 병원관련 신사업 진출의 전기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허주열
허주열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63상승 9.3513:25 12/06
  • 코스닥 : 820.89상승 7.5113:25 12/06
  • 원달러 : 1312.40상승 1.213:2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3:25 12/06
  • 금 : 2036.30하락 5.913:25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