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노동당 대표, 메이 총리에 막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러미 코빈 영국 노동당 대표. /사진=로이터
제러미 코빈 영국 노동당 대표. /사진=로이터

제러미 코빈 영국 노동당 대표가 테리사 메이 총리 두고 "멍청한 여자(stupid woman)"라고 불렀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영국 매체 BBC에 따르면 코빈 대표는 19일(현지시간) 하원에서 메이 총리와 설전을 벌인 뒤 무언가를 중얼거리는 장면이 현장 중계카메라에 포착됐다.

이날 코빈 대표는 메이 총리가 의회의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합의안 승인 투표를 미룬 데 대해 "실패한 총리가 자기 이익만 생각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에 메이 총리는 코빈 대표가 그간 공언했던 정부 불신임안이 아니라 법적 구속력이 없는 총리 불신임안을 의회에 제출·상정했던 사실을 들어 "지금이 '팬터마임 시즌'(크리스마스 때 영국에서 무언극인 팬터마임 공연이 많이 상연됨을 뜻함)이긴 하지만, 당신(코빈) 뒤에 앉아 있는 사람들(노동당 의원)은 물론 이 나라도 당신에게 감명 받지 못했다"고 비꼬았다.

이 과정에서 코빈 대표가 혼잣말을 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혔는데, 입 모양이 "멍청한 여자"와 같았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어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이와 관련 집권 보수당 의원들은 코빈 대표가 메이 총리에게 성차별적 발언을 했다며 사과를 요구하고 나섰다.

메이 총리도 관련 질문에 "(영국에) 여성 투표권이 생긴 지 100주년을 맞은 이 시점에서 우리 의회는 여성의 정치 참여를 독려하고 적절한 언어를 사용해야 한다"고 불쾌감을 표시했다.
 

김현준
김현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