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큰맘할매순대국, 겨울철 맞아 따끈한 도시락 인기

본격적인 추위와 언택트 소비 트렌드 맞물려 배달 주문량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hc가 운영하는 큰맘할매순대국의 ‘큰맘도시락’이 본격적인 겨울철을 맞아 인기를 끌고 있다.  순댓국 전문점 큰맘할매순대국은 지난 10월말 선보인 ‘큰맘도시락’의 11월 판매 동향을 분석한 결과 11월 마지막 주 판매량이 전주 대비 50% 늘어나는 등 판매량이 상승곡선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큰맘할매순대국은 ‘큰맘도시락’의 경우 출시 후 현재까지 주문량이 점차 늘어나기 시작해 날씨가 추워진 지난 20일 이후 급격히 판매량이 늘어나기 시작했다고 덧붙였다.

큰맘할매순대국은 오랜 기간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자리 잡은 비대면 소비 트렌드와 최근 본격적인 추위로 따끈한 국밥에 대한 높은 관심도가 맞물려 소비자들이 큰맘도시락을 많이 찾은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조사 기간 동안 가장 많이 판매된 메뉴는 시그니처 메뉴인 순대국인 것으로 나탔으며 보쌈을 같이 즐길 수 있는 순대국 보쌈정식과 국밥으로 인기가 높은 수육국밥이 그 뒤를 이었다. 

bhc 제공
bhc 제공

큰맘할매순대국이 선보인 ‘큰맘도시락’은 순대국, 소고기국밥, 뼈해장국 등 인기 메뉴의 맛을 그대로 재현한 11종으로 브랜드가 추구하는 ‘잘 차린 뜨끈한 한 끼’를 도시락 용기에 담아 남녀노소 누구나 언제 어디서든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기본 메뉴에 순대 또는 보쌈을 추가할 수 있어 든든하면서 영양 많은 한 끼가 될 수 있도록 메뉴 선택의 폭을 넓혔다.

한편 큰맘할매순대국은 기존 국밥의 이미지를 깨고 다양한 마케팅으로 소비층을 젊은 층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지난 6월 업계 최초로 배달 앱 입점을 통해 밀리니얼 세대 잡기에 나섰으며 ‘배달로 만나는 큰맘할매순대국’편 TV CF를 새롭게 공개함과 동시에 공식 유튜브 채널에 ‘문세윤 국밥송’ 풀버전을 공개해 젊은 층의 언어로 따뜻하고 푸짐한 큰맘할매순대국의 이미지를 전달하고 있다. 

또한 공식 인스타그램을 지난 9월 정식 오픈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젊은 층과 긴밀하게 소통하고 있다.


큰맘할매순대국 관계자는 “최근 들어 간편성과 편리성을 갖춘 도시락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배달 또는 포장으로 주문하는 고객이 점차 늘어나는 추세”라며 “앞으로도 맛과 영양이 푸짐한 한 끼 식사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메뉴 개발에 노력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강동완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23:59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23:59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23:59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30
  • 금 : 2057.20하락 9.923:59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