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mbc 연기대상] 신성록 남지현, 최우수상 "무게감 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신성록과 남지현이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사진=MBC 제공
배우 신성록과 남지현이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사진=MBC 제공

배우 신성록과 남지현이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20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시상식 진행에는 김성주가 32년 만에 단독 MC로 나섰다.

남자 최우수상 월화 미니·단막 부문은 ‘미쓰리는 알고 있다’ 조한선, ‘카이로스’ 신성록,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이 후보에 올랐고 신성록이 수상을 했다. 

신성록은 “촬영장을 가기 무서웠다. 무게감이 컸다. 좋은 역할이었기 때문에 무게감을 느꼈고 두려웠다”며 “제가 할 수 있는 것 보다 더 하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해서 제 자신을 몰아붙였다”며 함께한 제작진 덕분에 해낼 수 있었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여자 최우수상 월화 미니·단막 부문은 ‘저녁 같이 드실래요’ 서지혜, ‘십시일반’오나라, ‘미쓰리는 알고 있다’ 강성연, ‘365:운명을 거스르는 1년’, ‘카이로스’ 이세영이 후보로 올랐고 남지현이 상을 받았다. 남지현은 “정말 감사드린다. 이런 큰상을 받으면 감사한 마음과 부담스러운 마음이 공존한다. 함께 고생한 스태프 분들과 배우 분들의 노고를 인정받은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2020 MBC 연기대상'은 방송제작 관련 정부지침에 따라 철저하게 방역 수칙을 준수해 진행되고 있다. 참석자 전원은 마스크 착용을 원칙으로 하며, 시상식 전과 중간 쉬는 시간에는 전문적인 방역을 실시하고, 행사장 출입시하는 모든 인원은 발열체크기와 무인전신소독기로 이중 방역 조치를 취하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