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만 보기도 바빠"… 선우은숙, 유영재와 2달만에 혼인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선우은숙이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사진=스타잇엔터테인먼트 인스타그램
배우 선우은숙이 연하 남편인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유영재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12일 오후 11시 방송한 종합편성채널 MBN '동치미'에 출연한 선우은숙은 유영재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선우은숙은 지인을 만나러 갔다가 우연히 유영재를 만났고 연락처를 주고받았다. 그날 밤 유영재가 "잘 들어갔냐"고 안부를 물었고 두 사람은 음악 등 취향을 공유하며 호감을 쌓기 시작했다.

선우은숙은 지난 2007년 이혼한 뒤 지난 9월 유영재와 혼인신고를 마쳤다. 유영재는 선우은숙과 만난 지 8일 만에 프러포즈했고 두 달 만에 혼인신고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깜짝 전화연결을 한 유영재는 "선우은숙이 겉으로는 차분하고 나긋나긋하지만 결심이 서거나 가고자 하는 길에 대한 결단은 빛의 속도로 한다"고 말했다.그는 이어 "앞자리가 6을 넘어서 만났기 때문에 초심을 잃을 겨를이 없다. 앞만 보고 가기도 바쁘다"며 "나중에 선우은숙에게 '당신이 나의 남편이 돼 줘서 한번 살아볼만 했다'라는 말을 듣고 싶다"고 말했다.
 

강한빛
강한빛 [email protected]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23:59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23:59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23:59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23:59 12/05
  • 금 : 2036.30하락 5.923:59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