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스퍼, 아반떼만큼 팔렸다…현대차, 내수 6만926대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캐스퍼 판매량이 아반떼를 넘어섰다. 사진은 캐스퍼 신규 트림인 '디 에센셜'. /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지난 11월 국내 6만926대, 해외 29만253대 등 전 세계 시장에서 총 35만1179대를 팔았다고 1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는 1.8% 감소, 해외 13.8% 증가했다.

현대차는 11월 국내 시장에서 전년 동월 대비 1.8% 줄어든 6만926대를 팔았다.

세단은 그랜저가 3754대, 아이오닉 6 3905대, 쏘나타 3739대, 아반떼 5700대 등 총 1만7098대로 집계됐다. RV는 팰리세이드 4366대, 싼타페 2864대, 아이오닉 5 1920대, 투싼 2312대, 캐스퍼 5573대 등 총 1만9256대. 특히 5573대가 판매된 캐스퍼는 2021년 9월 출시 이후 월 최다 판매를 기록했다.

외에도 포터는 7020대, 스타리아 3325대가 팔렸다. 중대형 버스와 트럭은 2612대였다.

제네시스는 G90 1364대, G80 4224대, GV80 2214대, GV70 2832대, GV60 405대 등 총 1만1615대가 팔렸다.

해외 시장에서는 전년 동월 대비 13.8% 증가한 29만253대가 팔렸다.

현대차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세, 원자재 가격 상승, 금리 인상과 인플레이션 확대 등으로 어려운 경영 환경이 지속되고 있다"며 "경쟁력 있는 신차를 출시하고 생산 및 판매 최적화 전략 등을 통해 시장 점유율 확대와 수익성 강화를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