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청년자율공간' 110곳 추가확충

아이디어 발산 기회 제공…청년활동, 취·창업 지원 등 다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년자율공간./사진=광주시
광주광역시는 청년 누구나 이용 가능한 '청년자율공간'을 올해 110개소 추가 확충한다고 12일 밝혔다.

'청년자율공간 확충사업'은 민간·공공에서 운영하는 공간을 청년활동공간으로 활용, 청년들이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발산하고 실현할 수 있도록 공간과 편의시설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광주시는 기존 운영되고 있는 거점 '청년활동공간' 24개소 이외에도 올해 민간부문 50개소와 공공부문 60개소, 총 110개소를 추가 확충할 계획이다.

현재 운영되고 있는 거점 '청년활동공간'은 광주청년센터와 동구창업지원센터(동구), 토닥토닥 청년일자리 카페(서구), 청년와락(남구), 광주북구청년센터 청춘이랑(북구), 청청플랫폼(광산구)이 대표적이다. 이곳에서는 청년활동 지원, 취·창업 지원, 심리상담, 문화 프로그램 등 청년들의 수요를 반영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처음 확충한 5개 자치구 민간부문 청년자율공간은 공간 제공은 물론 취미활동, 원데이클래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시는 최근 5개 자치구와 함께 추진중인 민간부문 '청년자율공간' 선정장소에 청년들이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안내현판을 설치했다.

6월말 기준 새롭게 확충된 민간부문 49개소와 공공부문 30개소를 포함, 총 103개소의 청년자율공간은 '광주청년정책플랫폼'의 참여·공간→청년공간에서 정보를 제공하고 예약방법을 안내하고 있다.

오인창 시 청년정책관은 "청년자율공간은 청년 누구나 이용 가능한 열린 공간으로 새로운 청년문화 창출과 교류 확대 기회가 됐으면 한다"며 "민간부문 청년자율공간 프로그램 운영으로 소상공인 지원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5.79하락 19.509:05 12/01
  • 코스닥 : 825.50하락 6.1809:05 12/01
  • 원달러 : 1299.50상승 9.509: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09:05 12/01
  • 금 : 2057.20하락 9.909:05 12/01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