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문 대통령이 댓글공작으로 탄생? 국민 모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표는 13일 "문재인 대통령이 댓글공작으로 탄생했다는 가정 자체가 국민에 대한 모독"이라고 비판했다.

홍 신임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취임 후 첫 기자회견에서 최근 야권이 문 대통령을 포함하는 '드루킹 특검'을 주장하는 것에 대해 이 같이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문재인정부가 탄생한 것은 촛불혁명과 국민들의 지지를 바탕으로 했다는 걸 온 국민이 다 알고 있다"며 "드루킹 사건의 출발이 우리당의 고발로 시작됐고 이를 통해 실체적 진실을 밝히면 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번 기회에 드루킹을 수사해 어떤 문제가 있었고 인터넷 여론조작을 제도적으로 어떻게 막을 것이냐 하는 결론을 얻는 특검이라면 반대할 생각이 전혀 없다"며 "마치 지금 대선 불복 특검으로 생각한다면 저희가 합의하기 어려운 것 아니겠나"고 반문했다.

또한 "여야간 어떤 이야기가 오갔는지 바탕으로 지도부와 협의한 후 내일 본회의 이후에 본격적으로 특검문제를 다시 논의해 조속히 결론을 내리고 국회를 정상화 시키고자 한다"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이 13일 밤 9시 의원총회를 열고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의원들의 사직서 처리를 위한 본회의 개최를 반대하는 데 대해선 "지방선거 때문에 4명의 의원들이 사직을 하고, 그것을 처리하는 건 국회법에 따라서 자동 처리하기 때문에 이것을 국회가 반대한다면 출마 의원에 대한 사퇴 반대 논리가 되기에 그래선 안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일 처리하지 못하면 4개 지역구에 있는 국민들의 헌법에 보장된 참정권이 사실상 1년 동안 박탈당하는 것"이라며 "한국당에서도 이것을 너무 정치적인 판단, 정쟁의 사안으로 보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7하락 44.7718:05 09/21
  • 코스닥 : 860.68하락 22.0418:05 09/21
  • 원달러 : 1339.70상승 9.618:05 09/21
  • 두바이유 : 93.85하락 1.3418:05 09/21
  • 금 : 1967.10상승 13.418:05 09/21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로터스가 선보인 자사 최초 Hyper SUV '엘레트라' 제원은
  • [머니S포토] 이정식 장관 '재개발 건설현장 확인'
  • [머니S포토] 추경호 "美 연준 결정, 고금리 장기화 가능성… 경계심 갖고 대응"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