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심한 순간" 추석연휴 노린 빈집털이… 이 '보험' 들었나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석 연휴 발생할 수 있는 범죄에 대비하는 보험이 주목받고 있다./그래픽=이미지투데이
추석이 다가오면서 연휴기간 동안 빈집털이로 발생한 피해를 보상받을 수 있는 보험이 주목받고 있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명절 연휴기간 빈집털이 범죄는 평소 대비 약 20% 증가한다. 특히 이번 연휴는 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으로 평소보다 연휴기간이 길어 절도, 도난 등의 범죄가 더욱 우려된다.

이처럼 장기간 집을 비우는 경우 문 단속 등의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혹시 모를 범죄 사고에 더욱 탄탄하게 대비하고자 한다면 관련 보험 상품을 확인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악사손해보험의 'AXA생활안심종합보험'은 도난손해 특약 가입시 보험목적이 보험증권에 기재된 주택 내에 있는 동안 강도 또는 절도 등의 손해가 발생한 경우 보장한다.

한화손해보험의 '세이프투게더생활종합보험'은 주택화재플랜을 통해 다양한 위험 상황에 대해 보장하며 도난손해 특약에 가입된 경우 강도, 절도로 인한 도난, 망가짐, 손상을 입었을 때 보상해 준다.

메리츠화재의 '우리집보험 엠-하우스'는 주택 화재로 인한 피해에 대비하는 상품으로 특약을 통해 강도 또는 절도 등의 손해에 대해 보장한다.

명절 안부인사나 명절 선물 택배 배송 문자 등을 빙자한 스미싱·보이스피싱 피해도 이 기간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금융당국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발생한 스미싱 신고(접수) 및 차단 건수는 총 151만7705건으로 이중 매년 명절기간(1·2·9월)에 발생한 건수가 42.2%(63만9809건)를 차지한다.


이에 최근 금융감독원은 금융권 공동으로 추석 명절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을 위한 홍보 활동을 전개하기도 했다.

스미싱·보이스피싱 범죄 관련 피해를 보상해주는 보험상품도 마련돼 있다. 악사손보의 'AXA올인원종합보험' 상품 상해플랜 내 보이스피싱 손해 특약에 가입한 고객은 보험기간 중 발생한 보이스피싱 사고로 대한민국 내에서 금전적 손해를 입은 경우 실제 금전 손해액의 70%를 보험가입금액 한도 내에서 보상받을 수 있다.

에이스손해보험은 올해 주택용 화재보험 'Chubb 홈가드보험'의 보장혜택을 강화해 개정 출시했다. 가입시 보이스피싱손해보장 특약에 가입하면 보이스피싱 사고로 금전적 손해를 입거나 지출했을 때 특약가입금액 한도 내에서 보장해 준다.
 

전민준
전민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23:59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23:59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23:59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23:59 12/08
  • 금 : 2014.50하락 31.923:59 12/08
  • [머니S포토] 추경호 "요소수 대체로 안정적…4.3개월분 물량 확보"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추경호 "요소수 대체로 안정적…4.3개월분 물량 확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