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 딸 OO 생겼다"는 말에 레이먼킴 '한숨'… 무슨 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요리사 레이먼킴이 어린 딸에게 좋아하는 남자친구가 생겼다는 소식에 충격을 받았다.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갈무리
요리사 레이먼킴이 어린 딸에게 좋아하는 남자친구가 생겼다는 소식에 충격을 받았다.

지난 27일 배우 김지우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딸) 루아가 학교에서 좋아하는 남자친구에게 편지를 줬는데 오늘 답장과 캔디를 선물로 받아왔다"며 "루아는 볼이 발그레 해져서는 종일 방긋방긋 웃었다"는 글을 올렸다.

아울러 "아빠는 종일 한숨만 쉬며 어딘가에 자꾸 기대려고만 했다"라며 "의욕이 없어 보인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게시된 사진에는 레이먼킴이 벽에 붙어 실망한 듯한 모습이 담겨있다. 그 옆에는 딸이 위로를 건네는 듯한 제스쳐를 취해 웃음을 유발한다. 김지우는 이에 "이 사람아, 이제 알겠나! 우리 부모님의 기분을!"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김지우는 지난 2013년 레이먼킴과 결혼해 이듬해 딸을 낳았다.
 

전은지
전은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