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아모레퍼시픽, 중국 락다운에 실적 영향 불가피… 4%↓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이 중국 락다운의 영향으로 올해 2분기 시장 컨센서스를 하회하는 실적을 기록할 것이란 증권가 분석이 나오면서 장 초반 약세다.

22일 오전 9시9분 아모레퍼시픽은 전 거래일 대비 7000원(4.96%) 내린 13만4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정혜진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2분기 실적은 연결 매출액 1조261억원, 연결 영업이익 581억원으로 시장 컨센서스를 하회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현지 로컬 채널과 면세 채널이 부진한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정 연구원은 "특히 이니스프리 매장 축소, 소비 심리 약화로 -60% 역성장이 전망되는데 이는 중국 현지 락다운, 오프라인 매장 이외에도 물류가 제한되며 온라인 채널 역시 영향이 있다"며 "다만 6월 들어 현지 시장이 점차 정상화 수순인 것으로 파악되나 전년대비 소비 심리 위축 등으로 인해 다소 부진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안서진
안서진 [email protected]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