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난민 22명, 한국으로 온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태국 난민수용소에 머물던 미얀마 난민들이 한국으로 온다.

이들 미얀마 난민 22명은 오는 23일 인천공항을 통해 한국으로 입국한다. 정부가 지난 2013년 7월 ‘재정착 난민제도’를 도입한 이후 난민들이 국내에 입국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에 들어오는 난민들은 태국 미얀마 접경 지역에 있는 메솟 난민캠프에 수용된 사람들이다. 이들은 입국 후 난민 인정자 지위를 부여받고 거주자격(F2) 비자로 국내에 체류한다.

법무부는 미얀마 난민 선정 이유로 문화적 배경이 유사하고 국내에 미얀마인 커뮤니티가 이뤄져 있어 사회통합에 유리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법무부는 올해부터 2017년까지 매년 30명 이내에서 난민을 시범 수용하고 이후 정식 사업 추진 여부를 결정한다.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5:32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5:32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5:32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5:32 06/01
  • 금 : 1982.10상승 515:32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