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현대·기아차 실적 개선에 웃는 현대공업… 주가 1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현대공업
사진=현대공업
현대차와 기아차의 3분기 실적 개선에 현대공업 주가가 상승세다. 현대공업의 주요 수요처는 현대차와 기아차로 실적 개선 수혜 기대감이 주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풀이된다.

27일 오후 1시46분 기준 현대공업은 전 거래일보다 13.87%(1140원) 상승한 934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공업은 자동차 시트쿠션 및 등받이, 좌석 팔 지지대(암레스트), 좌석 머리 지지대(헤드레스트), 좌석 등받이부의 사이드(사이드패드) 등을 제조하는 기업이다. 현대공업의 최종 수요처는 현대차, 기아차다.

현대차는 전날 3분기(7~9월) 매출 27조5758억원, 영업손실 3138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지표상 적자 원인인 충당금(2조1300억원)을 제외하면 시장 컨센서스인 1조2000억원~1조3000억원 가량의 영업이익을 크게 상회한 수준이다.

기아차는 3분기 매출액 16조3218억원, 영업이익 1952억원을 기록했다. 역시 품질비용 충당금(1조100억원)을 제외하면 시장 기대치를 크게 웃돈 것이다.


 

안서진
안서진 [email protected]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7.90상승 11.6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